건강정보

진료시간

  • 평일 09:00 ~ 18:30
  • 토요일 09:00 ~ 13:00
  • 점심시간 12:30 ~ 14:00

일요일, 공휴일 휴진

051-513-7570

건강칼럼

  • 건강정보
  • 건강칼럼

코로나19 팩트체크 #82 1차와 2차 부작용, 백신별로 다르다?
"코로나19 팩트 체크 - 백신"1차와 2차 접종에 대한 부작용, 백신별로 다를까?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부작용을 우려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발열이나 근육통 등의 경미한 증상은 인체의 면역 체계가 반응하는 것이므로, 우려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그러나 증상이 없다고 해서 항체가 생기지 않은 것은 아니다.

코로나19 백신면역 반응을 극대화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1차 접종 때 그 증상이 더 심하게 나타날 수 있으며, 강력한 면역 증강제를 사용한 노바백스 백신 또한 마찬가지다. 그러나 mRNA 백신인 화이자 또는 모더나 백신은 2차 접종 때 그 증상이 더 심하게 나타날 수 있다. 아데노바이러스를 이용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고 나서 발열이나 오한 증상이 나타나는 것은 몸에 들어온 침팬지 바이러스 벡터에 포함된 스파이크 단백질의 유전 물질이 면역 반응을 일으키기 때문이다. 우리의 몸은 아데노바이러스와 스파이크 단백질에 대한 면역 반응을 일으키기 때문에 1차 접종 후 증상이 더 심하게 나타난다. 하지만 이미 생긴 면역력으로 2차 접종 후의 증상은 상대적으로 덜 심각하게 나타난다. 1차와 2차 접종 간격을 두는 이유도 이러한 이유에서 온다. 우리의 면역 체계가 아데노바이러스에 대한 면역을 생성하기 때문에 시간을 두지 않고 2차 접종 시 백신이 들어왔을 때 아데노바이러스를 막고 파괴시키면 효과가 없다. 그렇기 때문에 아데노바이러스에 대한 면역력이 조금 떨어질 때까지 기다리며 간격을 두는 것이다. 1차 접종으로 이미 아데노바이러스에 어느 정도 적응하기 때문에 2차 접종 후에는 부작용이 상대적으로 덜하다. 합성 항원 기술을 사용한 노바백스 백신은 면역 증강제를 사용하기 때문에 발열이나 오한 등의 증상이 더 심할 수 있다. mRNA 백신의 경우, 1회 접종만으로는 중화항체가 많이 생기지 않는다. 2차 접종이 부스터 역할을 하면서 항체가 올라가기 때문에 mRNA 백신인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은 2차 접종 후 증상이 더 심하게 나타날 수 있다. 이것은 백신을 만드는 플랫폼 때문에 생기는 차이다. The Lancet에 발표된 영국의 새로운 관찰 연구는 이러한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 백신의 효능과 함께 일반적인 부작용에 대한 정보를 제공했다. 


이전글 : 손톱에 나타난 '이것'도 코로나19 증상일까?
다음글 : 요즘 유행하는 ‘아보카도 오일’...어디에 좋길래?



NEWS
하나이비인후과 홈페이지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